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장바구니  l   주문/배송조회  l   구입문의

 
  정성이 깃든 꿀맛 사과
  골짝농원 생산사과
정성이 깃든 꿀맛 사과

Home > 꿀맛사과재배하기 > 정성이 깃든 꿀맛 사과

 
 

사랑하는 가족,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손자들에게 줘도 전혀 부끄럽지 않은 사과입니다.
좋은 땅을 후손에게 물려주어야 된다는 마음으로 생산하는 사과입니다.

생산단계에서부터 농약 사용을 줄이기 위해 성페르몬 트랩 등 친환경 자재를 이용, 해충의 개체수를 줄이는 생물학적 방제 방식을 도입했습니다
성페로몬트랩은 해충이 번식할 할 때 분비하는 물질인 성페로몬 등을 이용해 해충을 유인하는 친환경적 방제 방식으로 안심하고 드실수 있는 사과를 재배하고 있습니다

 

봄(3,4,5월)

하얀 사과꽃이 피기 시작하면 벌, 나비 등에 의한 「수분」이 시작되며, 「적뢰」,「적화」에 의해 좋은 꽃만 남긴 그 외에 중심과를 남기고 적과」를 해주어 과실의 성장 및 상품성을 높인다.

과실이 엄지손가락 정도의 크기가 되면 병해충방제, 과형의 조정, 착색을 위해서 「봉지씌우기」를 하지만 최근에는 생력재배 차원에서 무봉지재배가 많아져 과형은 다소 나빠도 맛이 좋은 사과를 생산하고 있다.


여름(6,7,8월)

장마가 시작되면서 많은 병해충이 발생하게 된다.
특히 「갈반병」에 의한 조기낙엽 피해가 발생되므로 배수로 정비, 수세안정, 약제살포 등의 적극적인 대책이 필요하다.

또한 도장지 제거등 여름전정에 의한 수관내부까지 투광이 좋게해서 화아형성 및 착색이 잘 되도록 해야한다.
 

가을(9,10,11월)

무덥던 여름은 지나가고 풍성한 수확의 계절사과의 수확시기는 품종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수확은 늦가을까지 이어진다. 특히, 우리나라는 추석」이라는 최대의 시장이 형성되어 많은 양이 출하된다.

과실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수확해서 상처가 나지 않도록 하고 선과. 포장을 해서 출하한다. 개화기의 서리, 장마비, 태풍, 병해충으로 부터 지켜온 소중한 사과는 이렇게 소비자의 품에 안기게 된다.
 

겨울(12,1,2월)

겨울은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준비단계 낙엽진 사과나무는 아직 휴면중이나 농가의 손길은 더욱 바쁜 계절이다

퇴비, 석회등 밑거름 시용과 함께 낙엽 및 조피제거로 월동 병해충의 서식 밀도를 줄여주고 동계약제도 살포해 주어야 한다.

또한, 좋은 사과 생산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정지.전정을 실시한다.
알찬 겨울나기를 한 사과원은 풍요로운 1년이 약속된다.
 
 
통합LG텔레콤 구매안전서비스(에스크로) 가입 확인

      이용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관리자

경남 산내면 임고리 1497-1번지     전화 : 055-352-6747 / 010-5480-8558 / 055-355-6747      
사업자등록번호 : 615-91-29054     통신판매번호 : 경남밀양제 388호(사업자정보확인)
대표자명 : 김은진     이메일 :  sky123pbm@naver.com
Copyright (c) 2011 얼음골골짝농원 All rights reserved